사무실 추천받기

검토 가능한 35,000여개 공간에서 목적과 요구에 적합한
최적의 선택을 할 수 있는 추천 사무실을 전달드립니다.

목적(선택)

1. 선호권역(선택 또는 입력)

2. 필요면적(선택 또는 입력)

3. 월간 예산설정(선택 또는 입력)


제공되는 자료에는 Rent free 및 예상협의가와 같은 비대칭정보를
반출하고 있기 때문에 아래 항목들에 대한 기입은 필수사항 입니다.
문의내용

로그인

뉴스

스타 연예인들의 부동산 재테크 어떻게 이루어 지나?

  • 2018-12-21 18:15:20
  • 186
  • 연예인빌딩,연예인부동산재테크,연예인빌딩투자

스타 연예인의 부동산 재테크에 대하여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싸이는 작년과 올해에 빌딩 투자를 이어 나갔습니다. 작년 신사동 을지병원사거리 이면에 위치한 한의원 건물을 매입하고 올해는 건물 뒤 쪽에 위치한 주택을 매입하였습니다. 이는 신축을 하게 될 경우 앞 쪽 건물과 동일한 가치를 받을 수 있는 점으로 효과적인 투자 방법 중 한가지를 잘 활용한 투자기법입니다. 또한 인근에 비슷한 대지에 건축 된 건물의 경우 언덕으로 인하여 아래면에 노출된 1층이 건축물대장 공부상으로는 지하층으로 해당 되어 용적률에 적용되지 않아 더 높은 층수로 건축을 할 수 있었습니다. 해당 대지도 잘 활용한다면 이러한 이점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여집니다.

싸이는 이 외에도 한남동 한강진역 인근 빌딩과, 신촌역 먹자상권에 위치한 수익형 건물을 매입을 하였습니다. 해당 건물에는 프랜차이즈업체와 병원 등이 입점하여 높은 임대 수익이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고 합니다.

 

올해 가장 높은 금액으로 매입을 한 배우 소지섭은 역삼동 구)르네상스호텔 사거리 코너변에 위치한 빌딩을 매매가 295억원에 210억원을 대출 받아 실 투자금 약 85억원으로 매입을 하였습니다. 보증금을 고려한다면 더 낮은 실 투자금이 발생 되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해당 건물은 코너변에 위치하여 가시성이 매우 우수한 건물이고 공실률이 낮은 빌딩입니다.

맞은편 르네상스 호텔 부지에는 오피스,호텔 복합 건물이 건축 되고 있습니다. 해당 건물은 36F/B7F 2개동 21,000평 규모로 2021년 완공 될 예정입니다. 

 

대한민국 대표적 스타부부인 원빈,이나영 부부는 청담동 명품거리 이면에 위치한 건물을 매매가 145억원에 100억원을 대출 받아 실 투자금 45억원으로 매입을 하였습니다.

공동명의로 매입을 하게 되면 절세를 할 수 있는 이점이 있습니다.

해당 건물을 주변 시세보다 저렴하게 매입하여 향후 매각 시 시세차익이 예상 됩니다.

 

올해 3월부터 RTI(임대업이자상환비율)이 적용됨으로 임대 수익이 발생하지 않는 건물을 매입하기가 까다로워졌습니다.  그래서 RTI를 적용 받지 않는 법인 명의 매입이 늘어났습니다.

법인 명의로 매입한 연예인은 이병헌,황정음,한효주,권상우가 있습니다. 이들은 법인 명의 및 가족법인명의로 매입을 하였는데 이 같은 방법은 지속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됩니다.

 

임대수익과 시세차익 두마리 토끼를 모두 잡는 투자처를 발굴하기 어려운 시기에 한가지 포인트에 맞춘 투자 방법을 내세운 전략도 있습니다.

용산구는 개발 잠재가치가 매우 큰 지역으로 현재 수익보다는 향후 지가 상승이 예상되어 있는 지역으로, 시세차익에 기반을 둔 투자를 하는 연예인 들이 있습니다.

 

한효주,공효진 등에 이어 배우 이종석과 신민아가 투자를 하였는데요, 이종석은 몇해 전 가로수길 인근에 건물을 매입하여 리모델링 하여 직접 카페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가수 보아도 광진구 자양동 인근에 저평가 된 빌딩을 28억원에 매입하였고 한예슬도 논현동에 신축 목적으로 연식이 오래된 건물을 34억 2,000만원에 매입 하였습니다.

 

현재 가치가 매우 상승 하였지만 신분당선 연장이라는 개발 호재를 가진 신사동 가로수길에 방송인 강호동이 141억원에 매입을 하였습니다.

가로수길 메인 도로에 위치하고 있으며, 개발 호재로 인하여 지가 상승을 예상하였을 것으로 보여집니다.

 

건물 가치를 향상 시켜 시세차익을 남기는 투자 전략을 구사한 사례입니다.

몇 해 전 방송인 박명수 아내 한수민은 성신여대입구역 인근 빌딩을 29억원에 매입하여 스타벅스를 입주시킨 후 3년만에 46억 6,000만원에 매각하여 17억 5,000만원의 시세차익을 남겼습니다. 

배우 공효진은 홍대입구역 서교동 인근 매매가 63억원 건물을 50억원 대출받아 실 투자금 13억원으로 매입하여 신축 한 뒤 현재 평가 시세 약 130억원으로 실 투자금 대비 10배의 시세차익을 볼 것으로 예상이 되고 있습니다.

 

해당 상권에 맞게 건물을 리모델링 및 신축하게 된다면 높은 임대료를 받게 되어 건물 가치가 크게 향상 되는 사례들이 있습니다.

최근 연예인들이 스타벅스가 입점 된 빌딩을 매입하는 사례가 늘어 나고 있습니다.

'스세권'(스타벅스+역세권)이라는 말이 있듯이 스타벅스는 많은 충성고객들을 보유한 커피숍입니다.

또한 스타벅스코리아는 상권 분석에 탁월한 능력이 있다고 평가 받습니다. 이런한 점이 투자자들에게는 매력적으로 다가온 것으로 예상 됩니다.

 

연예인의 투자는 일반인 투자자들에게는 큰 관심을 갖게 되는 정보입니다.

연예인들은 많은 정보를 보유 할 것으로 생각되고, 연예인들이 매입을 함으로서 해당 지역이 이슈가 되기 때문입니다.

연예인들의 투자 성공 사례들은 연예인 본인의 자산 향상 뿐만 아니라 많은 부동산 투자자들에게 나침반이 되고 있는 점은 부정할 수 없을 것입니다.

 

 

 

 

 

 

댓글

댓글 남기기

문의하기